NHK 월드 데일리 뉴스

일 외상, 중동 평화에 우려 표명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예루살렘을 이스라엘의 수도로 인정한다고 선언한 데 대해, 고노 일본 외상은 기자들에게 이스라엘과 팔레스타인 분쟁은 당사자간의 협상으로 해결해야 한다며, 향후 중동의 평화협상이 어려워질 가능성이 있다고 우려를 나타냈습니다.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예루살렘을 이스라엘의 수도로 인정한다고 선언하자, 고노 외상은 7일 오후2시쯤 외무성에서 지자단의 취재에 응했습니다.

고노 외상은 이스라엘과 팔레스타인 간의 분쟁에 관해, 일본 정부는 유엔 안보리결의 등에 입각해 당사자 간의 협상으로 해결돼야 한다는 입장에는 변함이 없다고 강조했습니다.

아울러 "트럼프 대통령의 발표를 계기로 향후 중동평화를 둘러싼 상황은 어려움이 가중돼 중동 전체 정세가 악화될 수 있다는 것을 우려하고 있어, 동향에는 큰 관심을 갖고 주시하겠다"고 말했습니다.

한편 고노 외상은, 트럼프 대통령이 앞으로도 중동 평화의 실현에 깊이 관여할 생각을 나타낸 것을 긍정적으로 평가하고, "일본은 중동 평화가 일본과 세계의 평화와 안정 그리고 번영에 크게 관여하고 있다고 인식하고 있어, 일본도 관여해 가겠다"고 말했습니다.
#.돌아가기
(c)NHK